마 18:19 진실로 다시 너희에게 이르노니 너희 중에 두 사람이 땅에서 합심하여 무엇이든지 구하면 하늘에 계신 내 아버지께서 저희를 위하여 이루게 하시리라

마 18:20 두세 사람이 내 이름으로 모인 곳에는 나도 그들 중에 있느니라




 위에 적힌 두 구절은 기도를 위한 그리스도인들의 모임에서 가장 많이 선포되는 말씀들 중에서도 손꼽힐 것입니다. 성경 말씀은 늘 맥락을 가지고 이해해야 하지요. 위의 두 구절 위와 아래의 말씀들은 형제의 죄를 봤을 때 돌이키도록 권면할 것을 설명하는 말씀과 형제가 자신에게 잘못을 했을 경우 일흔 번씩 일곱 번이라도 용서하라는 말씀입니다. 그렇다면 중간에 끼어 있는 저 말씀은 형제를 위하여 마음을 모아 기도하라. 그러면 하나님께서 그 형제들을 위한 아름다운 중보 기도를 들으시겠다는 말씀이 아닐까요?

 형제가 죄를 지은 것을 보거든 그것을 비난하기 보다는 옳은 길로 돌아오도록 권고하고, 형제가 혹여나 나에게 죄를 지었을 때엔 그것을 용서할 수 있는 사람이 되어야 합니다. 물론 우리의 힘으로는 할 수 없는 면들이 많고 하기에 마음이 힘들고 용서하기 싫을 수도 있습니다. 다만 우리가 예수님의 사랑을 입은 자로서 이제는 사랑을 하는 사람이 되기 원한다면, 하나님께 예수님의 말씀에 순종하며 살아갈 수 있도록 힘을 주시라고 기도하며 살아가야 하겠습니다. 
신고
Posted by Brandnewdays
이전버튼 1 이전버튼

블로그 이미지
Brandnewdays

공지사항

Yesterday0
Today0
Total955

달력

 « |  » 2017.07
            1
2 3 4 5 6 7 8
9 10 11 12 13 14 15
16 17 18 19 20 21 22
23 24 25 26 27 28 29
30 31          

최근에 받은 트랙백

글 보관함


티스토리 툴바